부의금 봉투 쓰는법 - 앞면 뒷면 단자 이름 정리

장례식장 예절 알아보기장례식장 예절 알아보기


봉투를 보면 가운데 봉합 면이 안 보이는 부분을 앞면으로 보고, 봉합 부분이 보이는 면을 뒷면으로 구분합니다.

부의금 봉투의 앞면에는 한문으로 부의(한자: 賻儀) 두 글자를 중앙에 세로로 써주면 됩니다.


부의가 가장 일반적으로 쓰이고 그 밖에 다른 한문 문구를 사용하기도 합니다. 의미는 조금씩 다르지만, 장례식에 맞는 문구들입니다. 부의(한자: 賻儀)와 근조(謹弔)를 가장 많이 쓰고, 때에 따라 추모(追慕), 추도(追悼), 애도(哀悼), 위령(慰靈)의 문구를 사용하기도 합니다.

부의금 봉투 쓰는법 - 문구 종류

 부의(賻儀)

 초상집에 부조로 보내는 돈이나 물품을 의미한다

 근조(謹弔)

 삼가 조상하다

 추모(追慕)

 죽은 사람을 사모(思慕)하다

 추도(追悼)

 죽은 사람을 생각하여 슬퍼하다

 애도(哀悼)

 사람의 죽음을 슬퍼하다

 위령(慰靈)

 죽은 이의 영혼을 위로하다



  1. 조의금 봉투에는 '부의(賻儀)'라 쓰는 것이 가장 일반적입니다.
    1. 그 밖에 '근조(謹弔)', '조의(弔儀)', '전의(奠儀)', '향촉대(香燭代)'라고 쓰기도 합니다.
  2. 조의금 봉투 안에는 단자(單子)를 씁니다.
    1. 단자란 부조하는 물건의 수량이나 이름을 적은 종이를 말합니다.
  3. 부조하는 물목이 돈일 경우에는 단자에 '금 ○○원'이라 씁니다.
    1. 영수증을 쓰듯이 '일금 ○○원정'으로 쓰지 않도록 합니다.
    2. 부조 물목이 돈이 아닐 경우 '금 ○○원' 대신 '광목○필' '백지 ○○권'으로 기재합니다.
  4. 부조하는 사람의 이름 뒤에는 아무것도 쓰지 않아도 되지만 '근정(謹呈), '근상(謹上)' 이라고 쓰기도 합니다.
  5. 단자의 마지막 부분에 '○○댁(宅) 호상소 입납(護喪所 入納)' ○○상가(喪家) 호상소라고 쓰기도 합니다.
    1. '귀중'과 같이 쓰기도 한다. 요즘은 호상소가 없는 경우가 대부분이므로 쓰지 않아도 무방합니다.
  6. 집안에 따라서는 별도로 조의금을 접수하지 않고 함(函)을 비치하여 부의금을 받기도 합니다.



부의금 봉투 쓰는법 - 뒷면

부의금 봉투의 뒷 면에는 받은 사람을 위해 소속과 이름을 기재하면 됩니다. 봉투의 왼편에 소속과 이름을 세로로 작성하면 되는데 소속을 마땅히 기재하기 힘들 경우에는 주소 또는 관계를 적어주는 것이 좋습니다.

왼편과 오른편 또는 가운데 중 어느 곳에 이름을 써야 하는지 헷갈리는 경우가 많은데 왼편에 기재하는 것이 일반적입니다. 이름 적는 방향이 틀렸다고 하여도 누가 뭐라고 하지는 않지만, 부의금 봉투 쓰는법이 어려운 일이 아니므로 왼쪽에 적는 습관을 갖는 것이 좋습니다.


부의금 금액은 보통 홀수 액수로 넣는 편이며 10만 단위로 낼 경우 짝수로 내어도 무방합니다.



부의 봉투, 단자 작성 예

조의금 봉투 작성 예



단자 작성 예


장례식장 예절 알아보기장례식장 예절 알아보기


부의금 전달의 기본적인 순서는 방명록 작성을 한 뒤에 조문하고 부의금을 전달합니다.


하지만 부의금 전달 순서에는 크게 구애받지 않고, 장례식장의 상황에 맞게 하여도 무방합니다. 사람이 몰릴 수 있고, 장례식장의 구조상 순서대로 진행이 어려울 시 먼저 부의금 봉투 쓰는법대로 부의금을 전달하고 조문을 올려도 무방합니다.


그렇다고 하여도 기본적인 순서는 조문 후 부의금 전달이 기본적인 순서이므로 맞출 수 있다면 맞추는 것이 좋습니다. 문상을 가는 자리는 사소한 것 하나까지 신경 쓰고 예를 갖추는 것이 방문하는 사람의 도리라고 생각합니다.

부의금 봉투 쓰는법 마지막 정리

일반적일 때 장례식장에 부의금 봉투가 준비된 경우 바로 사용할 수 있으나 미리 준비할 경우는 아래와 같이 작성하면 됩니다.


[ 앞면 ]


부의 (賻儀)

 초상집에 도와주는 의미로 돈이나 물품을 보냄

 근조 (謹弔)

 사람의 죽음에 대하여 공손하고 조심스러운 태도로 슬픈 마음을 나타냄

 추모 (追慕)

 죽은 사람을 그리워하고 잊지 않음

 추도 (追悼)

 죽은 사람을 생각하며 슬퍼함

 애도 (哀悼)

 사람의 죽음을 슬퍼하고 안타까워함


일반적으로 위의 5가지 내용 중 사용하면 무리가 없으나 대부분의 경우 "부의 (賻儀)", "근조 (謹弔)"를 많이 사용합니다.


[ 뒷면 ]


 1

 좌측 하단에 기재합니다.

 2

 중앙을 기준으로 해서 좌측에 본인의 이름과 소속을 함께 기재하는 것이 좋습니다.

 3

 반드시 세로쓰기하며 오른편에서 왼편으로 적습니다.



조선 시대 왕의 부의금 규모조선 시대 왕의 부의금 규모


관련 글

장례비 부의금 조의금, 안그래도 슬픈데 돈 때문에 싸우지 말자! 상속전문 변호사 신은숙이 알려주는 장례비 충당 계산법

결혼식 갈까 말까? 고민하는 신입 사원에게, 사회초년생에겐 어려운 것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